전체기사 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 : 2019.1.18 금 18:04
인기검색어 :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식품
     
동서식품, 프리미엄 인스턴트 원두커피 선보여
2018년 12월 21일 (금) 16:53:00 편집국 seasnipe@naver.com

원두 본연의 맛과 향 그대로 살린 '맥심 카누 시그니처'
2월 10일까지 서울 삼청로에 '갤러리카누시그니처' 운영

   
 
커피전문기업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프리미엄 인스턴트 원두커피 '맥심 카누 시그니처(Maxim KANU Signature)'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카누 시그니처는 2011년 ‘맥심 카누’ 출시 이후 7년 만에 최초로 발매되는 프리미엄 제품이다.

이번에 출시된 카누 시그니처는 향보존동결공법(아이스버그, Iceberg)을 적용한 프리미엄 인스턴트 원두커피다. 커피 추출액을 가열해 수분을 제거하는 일반적인 방식과 달리, 추출액을 얼린 후 물과 커피의 어는점 차이를 이용해 수분을 제거하는 향보존동결공법으로 신선한 원두의 풍부한 아로마를 그대로 보존한 것이 특징이다.

추출 과정과 원두도 기존 카누와 달라졌다. 카누 시그니처는 일정량의 원두에서 뽑아내는 커피의 추출량을 기존보다 더욱 줄인 저수율 추출 공법을 적용하여 원두 본연의 맛과 향을 구현했다. 원두는 케냐, 과테말라산 고급 원두를 사용했으며, 개발 과정에서 1천명의 소비자를 대상으로 블라인드 테스트를 거치며 선호도를 반영했다.

커피의 맛과 향뿐만 아니라 용량도 카페 아메리카노를 그대로 구현했다. 카누 시그니처는 200~240ml의 물의 양으로 커피를 마실 때 맛과 향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다는 점에 착안해 제품 용량을 기존 제품(카누 미니) 대비 두 배 이상 늘린 2.1g으로 출시했다.

또한 카누 시그니처는 프리미엄 제품인 만큼 패키지 디자인에도 특별함을 더했다. 개별 커피스틱마다 태양, 나무, 산, 바람 등 최상의 원두를 만드는 대자연의 10가지 요소를 형상화한 일러스트를 적용했으며, 패키지 전반에는 고급스러운 블랙과 코퍼골드 컬러를 활용해 품격을 한층 높였다.

한편 동서식품은 카누 시그니처 출시를 기념해 내년 2월 10일까지 서울 종로구 삼청로에 '갤러리 카누 시그니처'를 운영한다. 1층은 신제품 카누 시그니처를 무료로 맛볼 수 있는 미니 카페, 2~3층과 테라스는 8명의 작가들이 참여한 전시 공간으로 구성했다. 커피나무가 뿌리내린 산맥, 비옥한 토양, 뜨거운 태양 등 커피콩을 품고 길러낸 대자연의 요소를 상징화한 다양한 페인팅과 설치 미술, 조형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동서식품은 "최근 소비자들의 커피 취향이 다양해지고 고급화되는 점을 고려해 맛, 아로마, 용량 등 모든 면에서 카페 아메리카노를 구현한 프리미엄 제품을 출시했다"며 "카누 시그니처를 통해 좋은 커피 한 잔이 주는 마음의 여유와 행복을 느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맥심 카누 시그니처는 12개입 기준 6900원, 25개입 기준 1만3830원에 판매될 예정이다.(할인점 예상 판매가 기준)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식품의약신문(http://www.kfm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감사의 마음과 정성이 가득한 ‘오뚜기
한국유나이티드제약 개량신약 ‘클란자C
롯데월드타워 전망대 서울스카이에 ‘파
식약처 위생등급제·지자체 모범음식점제
농심, 랍스터맛 스낵 ‘에스키모밥’
대원제약, 해외 유산균 시장 공략 가
지난해 김치 9,750만 달러 수출,
유유제약, 어린이 미술관 헬로우뮤지움
진한 캐러멜 맛 일품 초콜릿 나왔다
국제약품 "임원보다 연봉 더 많이 받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답수집 거부
04007 서울시 마포구 희우정로 100, 302호(망원동) | 전화 : 02-326-2501 | 팩스 : 02-326-2528
등록번호 : 서울다06990 | 등록일 : 2004년 7월 12일 | 발행인 : 김차휘 | 편집인 : 배문기
Copyright 2007 한국식품의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fm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