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 : 2019.7.12 금 15:07
인기검색어 :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외식/유통
     
해외여행시 소시지, 햄 등 축산물·가공식품 가져오지 마세요
대한한돈협회, 농식품부와 아프리카돼지열병 예방 캠페인 펼쳐
2019년 05월 08일 (수) 09:34:51 편집국 seasnipe@naver.com
   
햄·소시지·육류 등 휴대축산물 반입금지
지난 3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하태식 대한한돈협회장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공항이용객 대상 아프리카돼지열병 예방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 3일, 인천국제공항에서 진행한 아프리카돼지열병 예방 캠페인에서 관계자들이 햄·소시지·육류 등 휴대축산물 반입금지를 알리고 있다. (왼쪽부터) 송다은 한돈 명예홍보대사, 하태식 대한한돈협회장,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허참 한돈 명예홍보대사)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는 지난 3일, 인천국제공항에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와 공동으로 아프리카돼지열병의 국내 유입을 방지하기 위한 예방 캠페인을 펼쳤다.

아프리카돼지열병은 돼지에서만 발생하는 바이러스성 가축전염병으로 백신 및 치료제가 없고, 폐사율이 최고100%에 달하는 치명적인 질병이다.

이날 캠페인에는 이개호 농식품부 장관, 하태식 한돈협회장, 위성환 검역본부 동물질병관리부장 등 관계자와 한돈 명예홍보대사 허참, 송다은씨가 참여해 해외 출국을 위해 인천공항에 방문한 공항이용객을 대상으로 ▲불법 휴대 축산물 및 가공식품 반입금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국 여행 자제 등을 당부하는 홍보물을 배포했다.

하태식 회장은 “아프리카돼지열병 국내 유입 시 한돈산업에 막대한 피해가 예상된다.”며 “해외여행시 돼지고기와 돼지고기로 만든 가공식품을 반입하지 않고,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국 여행을 자제하는 등 국민여러분의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작년 8월 중국 선양 외곽에서 아시아최초로 발병한 아프리카돼지열병은 현재 중국 전역 및 몽골, 베트남, 캄보디아 등 주변국까지 퍼져 있어 국내 유입 방지를 위한 범국민적 노력이 필요하다.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식품의약신문(http://www.kfm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떡볶이·쫄면·돈까스 등 간식 먹으러
좋은문화병원, 개원 41주년 기념식
지치기 쉬운 여름철 파프리카로 건강
올 여름 농촌에서 여름휴가 어때요?
누에고치 추출 단백질 ‘실크’로 구강
CJ제일제당·슈완스, 미 PGA서 한
카레와 남성 캐주얼 브랜드가 만났다
인기 간식메뉴 감자 핫도그 집에서 간
한·일 의약품·의료기기 산업 트렌드
산모패드, 의약외품으로 지정·관리된다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답수집 거부
04007 서울시 마포구 희우정로 100, 302호(망원동) | 전화 : 02-326-2501 | 팩스 : 02-326-2528
등록번호 : 서울다06990 | 등록일 : 2004년 7월 12일 | 발행인 : 김차휘 | 편집인 : 배문기
Copyright 2007 한국식품의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fm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