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 : 2019.7.12 금 15:07
인기검색어 :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제약
     
주사제만 있었던 파브리병 시장에 새로운 치료 옵션 탄생
2019년 07월 02일 (화) 15:42:37 문봉민 기자 seasnipe@naver.com


한독, 세계 최초 경구용 파브리병 치료제 캡슐형 제제 ‘갈라폴드’
 

   
 
 

한독(대표이사 김영진, 조정열)이 1일 세계 최초 경구용 파브리병 치료제 ‘갈라폴드(Galafold, 주성분: 미갈라스타트 123mg)’를 국내 출시했다.

이번 갈라폴드 출시로 기존 주사제만 있던 파브리병 시장에 새로운 치료 옵션이 더해지게 됐다.

‘갈라폴드’는 순응변이(Amenable Mutation)를 가진 16세 이상 청소년 및 성인 파브리병 확진 환자에 사용 가능한 세계 최초이자 유일한 경구용 파브리병 치료제로, 1캡슐을 2일 1회 매번 같은 시간에 복용하면 된다.

미국 아미커스 테라퓨틱스(Amicus Therapeutics)가 개발해 2018년 10월 미국 FDA로부터 승인 받았으며 현재 미국과 유럽연합, 호주, 캐나다, 스위스, 이스라엘, 일본에서 출시됐다. 국내에서는 긴급도입이 필요한 개발단계 희귀의약품으로 지정돼 2017년 말 식품의약품안전처의 품목허가를 받았으며 올해 3월 1일부터 보험급여를 적용 받았다.

파브리병은 알파 갈락토시다제 A(alpha-galactosidase A)라는 효소의 결핍으로 발생하는 희귀질환으로 국내 환자 수는 150명으로 추산되고 있다. 알파 갈락토시다제 A 효소가 결핍되면 당지질의 축적을 유발해 뇌, 심장, 신장 등 신체 내에서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 발병 후 치료를 받지 않으면 심혈관질환,  뇌졸중, 신부전 등의 심각한 합병증이 발현될 뿐 아니라 심하면 조기 사망에 이를 수 있다.

‘갈라폴드’는 유전자 재조합술로 개발된 해당 효소를 체내에 주사하는 기존의 효소대체요법과 달리 환자 스스로 복용하는 캡슐형 제제다. 순응변이를 가진 파브리병 환자의 체내에서 결핍된 알파 갈락토시다제 A  효소와 결합해 효소의 활성을 복원시키고 축적된 당지질을 분해한다.

‘갈라폴드’는 다양한 임상시험을 통해 파브리병 치료 효과와 안전성을 확인했다. 3상 임상인 FACET  연구에서 67명의 파브리병 환자를 대상으로 6개월간 추적해 비교 분석한 결과, 갈라폴드 복용군은 신장 모세 혈관 내 축적되는 당지질 수치가 유의적으로 감소된 것으로 확인됐다. 또, 그 중 순응변이를 가진 좌심실 비대를 동반한 11명의 환자를 장기 추적한 결과 심장 기능 측정 지표인 좌심실비대지수(LVMi)가 48개월 시점에 4명의 환자에서 평균 33.1g/m2 감소한 것으로 확인됐다.

또, 3상 임상인 ATTRACT  연구에서 57명의 파브리병 환자를 대상으로 12개월 이상 진행해오던 효소대체요법을 갈라폴드로 전환한 결과, 신장 기능 측정 지표인 사구체여과율(eGFR)의 연간 평균 변화율이 치료 18개월 동안 -0.40mL/min/1.73m2로 효소대체요법 유지군과 통계적으로 동등한 것으로 나타났다. ATTRACT 연구에서도 효소대체요법 유지군에서는 좌심실비대지수가 18개월 동안 -2.0g/m2 감소한 반면, 갈라폴드 스위칭군에서는 좌심실비대지수가 -6.6g/m2로 유의하게 감소한 것이 확인됐다.

한독 김영진 회장은 “갈라폴드는 전 세계적으로 19년 만에 탄생한 파브리병의 새로운 치료 옵션이자 혁신적인 신약”이라며 “먹는 형태의 치료제라는 장점을 통해 기존 2주에 한 번씩 병원에 방문해 주사제를 맞아야 했던 순응변이를 가진 파브리병 환자들의 어려움을 줄이고 꾸준히 치료를 받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미커스 테라퓨틱스의 사이먼 조던(Simon Jordan) 국제 수석 부사장은 "한독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한국에서도 순응변이가 있는 파브리병 환자들을 위한 또 다른 치료 옵션을 제공할 수 있어 기쁘다"며 “갈라폴드는 파브리병을 위한 최초의 경구용 치료제이자 저분자화합물(small molecule) 형태의 약리학적 샤페론(pharmacological chaperone)이며, 순응변이를 가진 파브리병 환자의 알파 갈락토시다제 A 효소를 활성시키는 기전을 가진 유일한 경구용 파브리병 치료제다. 현재 전 세계적으로 24개국에서 800명 이상의 환자가 갈라폴드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앞으로 보다 많은 파브리병 환자가 이틀에 한 번 한 알을 복용하는 갈라폴드로 지속적인 치료를 받고 보다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기 바란다“고 강조했다.

문봉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식품의약신문(http://www.kfm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떡볶이·쫄면·돈까스 등 간식 먹으러
좋은문화병원, 개원 41주년 기념식
지치기 쉬운 여름철 파프리카로 건강
올 여름 농촌에서 여름휴가 어때요?
누에고치 추출 단백질 ‘실크’로 구강
CJ제일제당·슈완스, 미 PGA서 한
카레와 남성 캐주얼 브랜드가 만났다
인기 간식메뉴 감자 핫도그 집에서 간
한·일 의약품·의료기기 산업 트렌드
산모패드, 의약외품으로 지정·관리된다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답수집 거부
04007 서울시 마포구 희우정로 100, 302호(망원동) | 전화 : 02-326-2501 | 팩스 : 02-326-2528
등록번호 : 서울다06990 | 등록일 : 2004년 7월 12일 | 발행인 : 김차휘 | 편집인 : 배문기
Copyright 2007 한국식품의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fm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