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 : 2019.11.8 금 16:44
인기검색어 :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제약
     
삼양바이오팜 대전공장, EU GMP 갱신…증설로 CDMO사업 확대
2019년 10월 31일 (목) 11:09:08 편집국 seasnipe@naver.com

세포독성 항암주사제 4개 품목 EU GMP 갱신, 11월 중 1개 품목 신규 인증 준비
국내 유일의 세포독성 항암주사제 EU·일본 GMP 보유 기업…20여개국 수출 중
 

   
세포독성 항암제 4개 품목의 EU GMP 인증을 갱신한 삼양바이오팜 대전 의약공장 전경. 삼양바이오팜은 세포독성 항암제의 EU 및 일본 GMP를 보유한 국내 유일의 기업이다.
     

삼양바이오팜(대표 엄태웅 사장)의 대전 의약공장이 세포독성 항암주사제 4개 품목의 EU GMP(우수 의약품 제조관리 기준)인증을 갱신했다.

삼양바이오팜은 독일 함부르크 주정부 의약품 허가기관(BGV)의 심사를 받아 ‘파클리탁셀주’, ‘옥살리플라틴주’, ‘도세탁셀주’, ‘페메트렉시드주’ 등 4개 주사제의 EU GMP를 갱신했으며 올해 11월을 목표로 ‘아자시티딘주’의 EU GMP 신규 인증도 준비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삼양바이오팜은 세포독성 항암주사제의 EU GMP 인증을 보유한 국내 유일의 기업으로 2005년 원료의약품, 2014년 완제의약품의 EU GMP를 획득해 현재까지 유지 중이다. 2010년에는 일본 의약품의료기기종합기구(PMDA)의 GMP인증도 획득했다.

삼양바이오팜은 의약 선진국의 GMP 인증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 진출을 지속적으로 확대 중이다. 2002년 원료의약품인 파클리탁셀 수출을 시작으로 2003년부터는 파클리탁셀 완제의약품인 ‘제넥솔주’를 수출하고 있으며, 현재는 독일과 일본 등 의약선진국을 비롯 약 20개 국가, 50여개 기업으로 다양한 항암제 원료 및 완제의약품을 공급 중이다.

삼양바이오팜은 시장 확대에 맞춰 2020년 완공을 목표로 대전 의약공장 부지 내에 액상주사제 4백만 바이알(주사용 유리용기), 동결건조주사제 1백만 바이알 등 총 5백만 바이알 규모의 세포독성 항암주사제 전용 공장 증설을 진행 중이다.

해당 공장은 미국 우수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 기준(cGMP)에 맞춰 증설 중이며 작업원과 제조공정을 완전히 분리해 운전하는 ‘아이솔레이터(isolator)’ 시스템도 포함됐다. 삼양바이오팜은 증설 완료 후 선진 GMP를 획득해 세포독성 항암제의 위탁개발·생산(CDMO) 사업을 확대할 예정이다.

삼양바이오팜 관계자는 “유럽과 일본 양국의 GMP를 모두 획득한 세포독성 항암제 생산시설을 보유한 국내 기업은 삼양바이오팜뿐”이라며 “장기적으로 중동과 북아프리카, CIS(옛 소련에서 독립한 국가 연합) 등으로 수출 지역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식품의약신문(http://www.kfm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40만 외식자영업자 위한 복지몰 ‘
올해 주부 54.9% 김장 포기!&#
저탄소 인증 농산물로 만든 제품에 탄
전 세계 건강기능식품 시장 동향 한눈
친환경농산물 브랜드 ‘팜어쓰’ 본격
채식주의자도 즐길 수 있는 건강면 나
“국산 우유 인증마크 K-MILK 확
알보젠코리아, 종근당과 ‘큐시미아’
국내 발효원료 기반 소스산업 육성·사
쇠고기 근내지방도 기준 완화 후 등급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답수집 거부
03404 서울시 은평구 서오릉로7길 4, 2층(역촌동) | 전화 : 02-326-2501 | 팩스 : 02-326-2528
등록번호 : 서울다06990 | 등록일 : 2004년 7월 12일 | 발행인 : 김차휘 | 편집인 : 배문기
Copyright 2007 한국식품의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fm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