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로그인 회원가입
최종편집 : 2019.11.8 금 16:44
인기검색어 : 특별자치도, 지방선거
> 뉴스 > 정책
     
검역본부, "국경검역 인력 대폭적인 확대 필요"
인천공항 여객터미널 등 철저한 현장 중심 검역업무 수행
2019년 11월 05일 (화) 16:14:06 편집국 seasnipe@naver.com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이하 ‘검역본부’)는 2018년 1월 개항한 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서의 국경검역 업무를 철저하게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항에 따라 동물검역관 15명 및 탐지요원 3명을 적기 적소에 배치해 신규 개항 공항에서 동·축산물 수출입 검역 서비스 등 검역 업무를 원활히 수행하고 있다.

또한, 축산물 수출지원 담당 인력(5급 1) 및 대미 삼계탕 수출을 위한 도축검사 인력 증원(6․7급 7명)을 ’18년도에 확보해 축산물 수출증대를 위한 지원에도 최선을 다하고 있다.

동·축산물 수출·입 검역업무를 총괄하는 검역본부 동물검역과에서는 자체 인력의 재배치 및 증원 인력(5급 1명)으로 수출검역계를 신설, 강화된 수출검역 업무를 추진하고 있다.
 
아울러, 對 미국 삼계탕 수출을 위한 도축검사 인력 확보를 통해 삼계탕 수출검역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조치했다. 상대국에 수출검역증명서‧가축위생설문서 답변서 제공, 수출희망업체에 업체별 현장 맞춤형 수출검역 컨설팅 제공 및 수출전략품목 지원을 위한 품목별 수출검역 모델 등을 마련했다.

검역본부 관계자는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등 가축전염병 유입 차단을 위해 가축질병 발생국의 축산농장 방문을 자제하고, 상대국의 축산물을 국내로 반입하지 않을 것”을 당부하면서, 여행자의 휴대 축산물에서 ASF 유전자가 검출되는 등 가축전염병 유입 우려가 있어, 이를 차단하기 위해서는 국경검역 인력의 대폭적인 확대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편집국의 다른기사 보기  
ⓒ 한국식품의약신문(http://www.kfm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40만 외식자영업자 위한 복지몰 ‘
올해 주부 54.9% 김장 포기!&#
저탄소 인증 농산물로 만든 제품에 탄
전 세계 건강기능식품 시장 동향 한눈
친환경농산물 브랜드 ‘팜어쓰’ 본격
채식주의자도 즐길 수 있는 건강면 나
“국산 우유 인증마크 K-MILK 확
알보젠코리아, 종근당과 ‘큐시미아’
국내 발효원료 기반 소스산업 육성·사
쇠고기 근내지방도 기준 완화 후 등급
회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제휴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 무답수집 거부
03404 서울시 은평구 서오릉로7길 4, 2층(역촌동) | 전화 : 02-326-2501 | 팩스 : 02-326-2528
등록번호 : 서울다06990 | 등록일 : 2004년 7월 12일 | 발행인 : 김차휘 | 편집인 : 배문기
Copyright 2007 한국식품의약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kfmn.co.kr